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press 정책브리핑
국내 도시지역, 국토 면적의 16.7%인구의 91.8%가 도시에 거주
도시정비 | 승인 2019.07.08

2018년 기준 도시계획현황 통계 발표

도시지역인구비율.

우리나라 도시지역은 전체 국토 면적의 16.7%이고, 인구의 91.8%가 도시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지난해 기준 도시지역 인구·면적 등 일반현황, 용도지역·지구·구역 현황, 도시·군계획시설 현황 등이 수록된 ‘2018년 도시계획현황 통계’를 조사‧발표했다.

매년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통해 작성되는 도시계획 현황 통계는 도시정책 및 도시계획 수립, 지방교부세 산정 근거자료, 지역개발계획 구상 등의 정책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2018년 도시계획 현황 통계 조사결과는 다음과 같다.

 

∥ 용도지역 지정 현황

지난해 기준 우리나라의 전체 면적은 10만6286㎢로, 도시지역은 1만7789㎢(16.7%), 관리지역 2만7223㎢(25.6%), 농림지역 4만9351㎢(46.5%), 자연환경보전지역 1만1923㎢(11.2%) 등이다.

이중 도시지역은 주거지역 2684㎢(15.1%), 상업지역 335㎢(1.9%), 공업지역 1198㎢(6.7%), 녹지지역 12,628㎢(71.0%), 아직 주거, 상업, 공업, 녹지지역으로 세분되지 않은 미지정 지역 944㎢(5.3%) 등으로 나뉜다.

각 용도지역 지정 면적의 2017년 대비 증·감 현황을 살펴보면, 도시지역의 경우 주거지역(14.0㎢), 상업지역(3.7㎢), 공업지역(16.6㎢), 녹지지역(11.8㎢)이 모두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비도시 지역은 관리지역(42.9㎢), 농림지역(5.4㎢)은 증가한 반면 자연환경보전지역은 24.4㎢ 감소했고, 이는 도시·군관리계획 재정비에 따른 변동으로 파악됐다.

도시지역에 거주하는 인구는 2017년 대비 5만3475명 증가한 4759만6436명으로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91.84%가 도시지역에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개발행위허가 현황

개발행위허가는 2017년(30만5201건)과 비슷한 30만5214건(2,256㎢)으로, ‘건축물의 건축’이 18만6683건(61.2%)으로 가장 많았고 ‘토지형질변경’ 8만1392건(26.7%), ‘토지분할’ 2만7732건(9.1%), ‘공작물의 설치’ 8583건(2.8%), ‘물건적치’ 481건(0.2%), ‘토석채취’ 343건(0.1%) 순으로 나타났다.

시·도별로는 경기도가 7만9254건(401㎢)으로 가장 많고, 경북 3만1085건(363㎢), 전남 2만8567건(244㎢) 순으로 파악됐다. 시·군·구별로는 경기도 화성시가 1만7859건(44.4㎢)으로 가장 많았고 강화군 5657(10.5㎢), 청주시 5523(28.5㎢) 양평군 5518건(5.9㎢) 순으로 개발행위허가가 많았다.

 

∥ 도시․군계획시설 현황

도시·군계획시설로 결정된 면적은 총 7127.3㎢으로, 교통시설(2396.6㎢)이 가장 많고, 방재시설(1847.3㎢), 공간시설(1469.2㎢), 공공문화체육시설(1013.9㎢), 유통 및 공급시설(241.8㎢), 환경기초시설(109.2㎢), 보건위생시설(49.0㎢) 순으로 확인됐다.

도시·군계획시설 중 집행 면적은 6012.6㎢(84.4%), 미집행은 1114.7㎢(15.6%)이며, 미집행 시설은 공원이 446.7㎢로 가장 많았고, 도로(316.4㎢), 하천(88.1㎢), 유원지(62.9㎢) 순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경기도가 200.2㎢으로 도시·군계획시설 중 집행 면적이 가장 많고, 경북(136.1㎢), 경남(121.7㎢), 전남(87.5㎢), 서울(64.3㎢) 순이다.

2018년 도시계획 현황 통계 상세 자료는 인터넷 도시계획정보서비스, 통계청 국가통계포털, 통계누리 및 e-나라지표 등을 통해 조회할 수 있다.

 

도시정비  krcmanews@naver.com

<저작권자 © RE 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시정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주요뉴스
알이매거진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25길 81(용두동) 대명랜드마크타워 408호  |  대표전화 : 02)966-3842  |  팩스 : 02)926-3843
등록번호 : 동대문 라00093호  |  발행인 : 장윤선  |  편집인 : 서영진
Copyright © 2019 RE magazine.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