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RE press 업계소식
롯데ㆍ포스코 등 친환경 바닥마감재, 건설신기술 인정친환경성ㆍ독창성ㆍ진보성 등에서 높은 평가
RE magazine | 승인 2015.10.30

롯데건설과 포스코건설 등이 공동 연구한 친환경 바닥 마감재가 건설신기술 국토교통부 인정을 받았다.

이번에 인증 받은 신기술은 식품제조 및 가공업 시설물용 바닥 마감재로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바닥 마감재 기술로, 롯데건설, 포스코건설, 계룡건설, 트라이포드 등이 공동 연구해 개발했으며 친환경성과 독창성, 진보성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 기술은)콘크리트 면에 깊게 들어갈 수 있는 액체형 바탕 처리재(HPP)와 월등한 내구성을 갖춘 마감재로 구성했다”며 “친환경재료를 사용해 인체에 유해한 물질을 포함하지 않고 냄새가 나지 않아 녹색기술 인증뿐만 아니라 불에 타지 않는 등의 우수한 품질성능을 갖고 있다”고 소개했다.

과거 바닥 마감재는 신나 등의 재료를 사용해 인체에 유해한 물질을 함유하거나 유해한 냄새가 발생했다. 특히, 식품조리 및 보관시설물 등은 사람의 먹거리와 관계되지만 친환경성과 우수한 품질의 기술을 개발하기가 어려워 해외제품에 의존도가 매우 높았던 기술 분야였다. 특히, 식품취급 및 식위생 재료의 보관시설은 HACCP(식품 위해요소 중점 관리기준)의 높은 품질기준으로 기술개발의 진입장벽이 매우 높았다.

하지만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HACCP의 품질기준을 만족하고 해외기술과 동일한 성능을 가지면서 공사비와 공사기간을 약 20% 절감할 수 있어 사용자의 안정성을 확보했다.

포스코건설 R&D센터 담당자는 “이번 신기술은 친환경성과 품질성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켜 바닥마감재의 품질확보와 원가절감을 동시에 확보한 기술”이라며 “해외 의존도가 높은 분야에서의 기술자립도를 확보한 것으로 향후 식품취급 시설물(공장) 뿐만 아니라 일반건축물의 바닥 마감재 표준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RE magazine  remagazine@hanmail.net

<저작권자 © RE 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 magazine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주요뉴스
알이매거진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25길 81(용두동) 대명랜드마크타워 408호  |  대표전화 : 02)966-3842  |  팩스 : 02)926-3843
등록번호 : 동대문 라00093호  |  발행인 : 장윤선  |  편집인 : 서영진
Copyright © 2018 RE magazine.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