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press 업계소식
현대엔지니어링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갤러리 개관글로벌 IT 및 금융기업 밀집한 여의도 위치해 탄탄한 배후수요 기대
도시정비 | 승인 2022.11.18

현대엔지니어링이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3-4번지(옛 NH투자증권 사옥 부지)에 들어서는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갤러리를 지난 11월 12일부터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섰다. 갤러리는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31에 위치하며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은 지하 6층~지상 57층 규모에 업무시설, 근린생활시설, 운동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레지던스는 전용면적 40~103㎡, 총 348실로 공급된다.

아치형의 독특한 입면 외관을 자랑하는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은 높이 249.9m로 서울에서 6번째 높은 건축물로 설계돼 인근의 여의도 파크원(317m, 69층), IFC(284m, 56층)와 함께 여의도의 스카이라인을 바꿔 놓을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에 따르면,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의 가장 큰 장점은 탁 트인 전망이다. 개방감이 느껴지는 창문을 통해 호실 별로 약 23만㎡ 규모의 여의도 공원은 물론 한강과 도심의 전경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진다. 객실은 펜트하우스부터 테라스하우스까지 총 13개 타입으로 구성되며, 객실의 거실 천장고는 약 2.95m의 높이로 설계됐다.

또한 국내 첫 번째 앙사나 브랜드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고품격 부대시설을 선보인다. 지하 2층 투숙객 전용 로비에는 리셉션과 드롭오프존의 발렛파킹 서비스, 무인택배함, 전용 피트니스 시설을 제공하며, 투숙객 전용 VVIP프리미어 비서서비스와 홈 버틀러, 조식 서비스 등 특화서비스를 제공한다. 지하 1층 공간에는 스파시설과 운동시설(스크린골프)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초고층 루프탑에는 여의도 공원에서 한강까지 파노라마로 볼 수 있는 약 22m 길이의 스카이 인피니티 풀을 마련해 서울 도심 고층에서 수영을 즐길 수 있다. 또한 3층에 위치한 공용 로비에는 아트리움(중앙홀) 설계를 통해 개방성과 규모감을 높였고, 한쪽 벽면에는 고급스러움을 더할 약 25m 높이의 미디어월을 설치해 웅장하면서도 다양한 미디어 아트가 전시되는 갤러리를 선보일 계획이다.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은 지하철 5·9호선 여의도역과 여의도 환승센터 인근에 위치해 있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며, 올림픽대로와 강변북로, 서부간선도로, 마포대교 등 다양한 도로망 이용도 쉬워 차량으로 서울 전역 및 수도권 지역으로도 이동이 수월하다.

또한 여의도의 중심 라인으로 평가받는 여의대로변에 위치해 편리한 생활환경을 자랑하며, 여의도 생활권을 그대로 공유한다. IFC Mall, 현대백화점 더현대 서울, 여의도공원, 샛강생태공원, 한강시민공원 등이 가까이 있어 비즈니스, 휴식, 쇼핑 등을 단지 인근에서 모두 누릴 수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여의도는 ‘한국의 맨해튼’이라 불리는 금융 중심지로 글로벌IT및 금융기업이 밀집해 있는 만큼 개인 고객뿐 아니라 주변 외국계 기업, 기관투자자, 국내 대표 금융기업 등 탄탄한 수요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앙사나(Angsana)’는 반얀트리 그룹 최상위 등급의 브랜드다. 국내에서는 이번에 처음으로 선보이게 되며, 푸켓(태국)과 페낭(말레이시아), 랑코(베트남)에 이어 세계에서 네 번째 앙사나 레지던스가 될 예정이다.

앙사나 레지던스 여의도 서울 소유주는 생추어리 클럽(Sanctuary Club) 멤버십 혜택이 제공되며, 생추어리 클럽 회원들에게는 전 세계의 생추어리 클럽에 가입돼 있는 반얀트리 그룹의 객실과 스파, 레스토랑, 갤러리 상품 할인, 골프 할인, 얼리 체크인, 레이트 체크 아웃 등의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도시정비  krcmanews@naver.com

<저작권자 © 도시정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시정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도시정비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8길 13, 1112호(문정동, 헤리움써밋타워)  |  대표전화 : 02-400-1003(代)  |  팩스 : 02-400-1020
등록번호 : 서울다50418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승민  |  기획·편집·디자인 : 미르커뮤니케이션
Copyright © 2022 도시정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