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press 정책브리핑
“바다를 시민 품으로, 원도심에 활력을”인천시, 균형발전 로드맵 완성도와 속도 높인다
도시정비 | 승인 2019.05.01

인천광역시는 지난 4월 30일 소래습지생태공원 전시관에서 원도심을 활성화하고 해양친수도시로서 인천의 매력과 활력을 높이기 위한 ‘2차 더불어 잘 사는 균형발전 방안’을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지난해 10월 구(舊)제물포구락부에서 발표한 7대 핵심과제·63개 세부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후속 조치로, 인천시는 25개 세부사업을 추가 발굴해 인천만의 균형발전 로드맵의 완성도와 추진속도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날 발표회에서 허종식 부시장은 “민선7기 인천시는 ▲도시재생 ▲교통인프라 확충 ▲활력 넘치는 해양친수도시 조성의 3대 전략을 축으로 소통과 협치·혁신의 시정 철학을 입혀 시민과 함께 인천의 미래모습을 그리고, 새로운 시도와 발상의 전환을 통해 시민에게 진정으로 행복과 희망을 드릴 수 있는 균형발전 방안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1차로 발표했던 7대 핵심과제별로 추진 실적을 설명하고 “균형발전 전담 부시장을 중심으로 각각의 사업별 추진사항에 대해 정기적인 보고회를 하는 등 효율적인 성과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시민들에게 보고·소통할 계획”임을 밝혔다.

인천시는 1차 사업의 추진실적으로 연안부두 바다쉼터, 소래 해넘이 다리 해양데크 설계 입찰, 개항창조도시 마중물 사업으로 상상 플랫폼, 우회 고가 정비를 설계 중이며, 우각로 스토리텔링 및 상징공간과 성냥마을박물관을 완료하고, 승기천·수문통 물길 복원 타당성 용역을 착수했다고 설명했다.

또 인천대로 도로설계 입찰,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 현장센터 개소, 더불어마을 9개소 선정, 마을 주택관리소 11개소를 운영 중이며, 문화 오아시스 73건 선정, 인천뮤지엄파크 사전평가 신청, 부설주차장 1,254면 개방, 스쿨존 내 어린이 안전을 위한 254개소 시설개선을 추진하고 있는 점을 꼽았다.

인천시는 ▲활력 넘치는 해양친수도시 조성 분야에 ‘소래습지생태공원 주변 활성화 6개 사업’, ‘섬 관광 활성화 2개 사업’을 추가 추진한다. 지역 최대의 생태관광자원임에도 활용이 미미했던 소래습지생태공원을 소래 지역 중장기 발전방안 연구용역 등을 추진해 ‘인천대공원-장수천․운연천-소래습지생태공원-소래포구-시흥갯골생태공원-관곡지(연꽃단지)-물왕저수지’에 이르는 20㎞ 구간을 연계해 수도권 최대의 생태 힐링 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인천대공원부터 시흥시 물왕저수지까지 보행로, 자전거도로를 정비하는 등 인접 관광자원 간의 연계를 강화하고, 생태공원 내 해양데크, 조류관찰 전망대 및 전시시설 등을 설치하는 등 소래습지의 생태자원을 십분 활용해 이곳을 도심 속 생태관광 거점으로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이와 함께, 인천만의 섬 관광 활성화 사업으로 평화 관광 테마를 개발해 강화도 평화의 섬 선포식 및 그리운 금강산 음악제 개최, 연평·대청·백령도의 평화 섬 탐방단을 운영한다.

한편, 이번 2차 균형발전 방안에서 인천시는 도시재생 분야에 17개 세부사업을 대폭 보강했다.

‘인천대로 주변 도시재생’사업은 그동안 추가로 구상한 뉴딜사업 및 거점개발사업을 포함해 주민 삶의 질 개선, 일자리 창출, 신성장 동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선정돼 상생경제허브로 재탄생 중인 석남역 일원 재생에 이어 용현동 트리플씨(Triple-C)사업과 가좌IC주변 도시재생도 정부의 뉴딜사업으로 선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원도심 정주 환경 조성을 위한 주거지 재생’ 과제에는 ‘재개발·재건축 해제지역 재정비’를 포함해 2030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18~’19)을 통해 인천형 정비 모델을 발굴하고, 그 일환 중 하나로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계획하는 더불어마을 9개소를 추진 중이다.

이외에도 ‘경제 생태계 및 삶이 풍요로운 문화조성’ 과제에 전통시장 및 침체시장 활성화, 산업단지 구조고도화 추진, 군부대 이전적지를 활용한 도시재생, 장기 미집행 공원 조성, 수도권매립지 야생화단지 상시개방 추진, 원도심 야간디자인 명소화 사업, 건축자산 보전·활성화 방안 구축 사업을 추가했다.

또, 이번에 추가된 ‘원도심 야간디자인 명소화 사업’은 인천시청 열린 광장, 인천대공원 벚꽃길, 내항 사일로, 수봉공원 송신탑 등 원도심 8개소를 아름다운 야간경관 명소로 조성하는 프로젝트로, 빛과 색을 활용한 예술작품과 레이저쇼 등으로 색다른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도시정비  krcmanews@naver.com

<저작권자 © RE 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시정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주요뉴스
알이매거진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25길 81(용두동) 대명랜드마크타워 408호  |  대표전화 : 02)966-3842  |  팩스 : 02)926-3843
등록번호 : 동대문 라00093호  |  발행인 : 장윤선  |  편집인 : 서영진
Copyright © 2019 RE magazine.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